국가대표 '총출동'...박신자컵 여자농구 출전명단 확정

국가대표 '총출동'...박신자컵 여자농구 출전명단 확정

입력
2023.08.09 16:11
수정
2023.08.09 16:20

26일 개막...총 10개 팀에서 140명 출전
9월 항저우 아시안게임 국가대표팀 전원 출격

2023 우리은행 박신자컵 대회 로고. WKBL 제공

2023 우리은행 박신자컵 대회 로고. WKBL 제공

청주 KB스타즈의 ‘대들보’ 박지수 등 한국 여자농구를 대표하는 간판선수들이 오는 26일 개막하는 박신자컵에 총출동한다.

한국여자농구연맹(WKBL)은 9일 “2023 우리은행 박신자컵에 나설 출전 선수 명단이 확정됐다”고 발표했다.

역대 최대 규모의 이번 박신자컵은 한국 ∙ 일본 ∙ 호주 ∙ 필리핀 등 4개국에서 총 10개 팀이 참가한다. 등록 선수는 총 140명이다. 필리핀 국가대표팀이 17명으로 가장 많은 선수를 등록했으며 호주 벤디고 스피릿이 9명으로 가장 적다.

국내 팀 가운데선 오는 9월 항저우 아시안게임에 출전하는 한국 여자농구 국가대표팀 선수 전원이 출사표를 던졌다. 박지수를 비롯한 박지현(우리은행), 김단비(삼성생명) 등이 나선다.

새로운 이적생들도 이번 대회에서 첫인사를 건넨다. 자유계약선수(FA)로 우리은행에서 하나원큐로 이적한 김정은을 비롯해 유승희(우리은행) 김예진(KB스타즈) 김지영(신한은행) 등이 새 유니폼을 입고 신고식을 치른다.

해외팀에서는 미국여자프로농구(WNBA)에서 활약했던 일본의 도카시키 라무가 에네오스(일본) 소속으로 출전한다. 지난 6월 열린 국제농구연맹(FIBA) 3X3 월드컵에서 동메달을 목에 건 호주의 알렉스 윌슨 역시 벤디고 스피릿(호주) 유니폼을 입고 출전한다.

한편 이번 박신자컵은 오는 26일부터 9월 3일까지 충북 청주체육관에서 열린다.

김수연 인턴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