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자 스트레스 풀려고" 고양이 24마리 죽인 20대

"투자 스트레스 풀려고" 고양이 24마리 죽인 20대

입력
2023.12.06 10:58
구독

길고양이 무료 분양 받은 뒤 살해

게티이미지뱅크

게티이미지뱅크

부동산 투자 실패 후 스트레스 해소를 목적으로 길고양이 20여 마리를 입양한 뒤 죽인 20대 남성이 경찰이 붙잡혔다.

울산 북부경찰서는 동물보호법 위반 혐의로 A씨를 조사 중이라고 6일 밝혔다.

A씨는 5월부터 8월까지 유기묘 관련 인터넷 카페에서 새끼 고양이 24마리를 무료로 분양받은 뒤 모두 죽인 혐의를 받는다. 고양이 사체는 종량제 봉투에 담아 버리거나 고속도로변에 던져 유기했다.

A씨의 범행은 고양이를 분양한 후 연락이 닿지 않는 점을 수상히 여긴 카페 회원들의 신고로 드러났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부동산 투자 실패로 인한 스트레스를 풀기 위해 처음부터 죽일 의도로 고양이를 분양받았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A씨의 휴대전화와 PC 등을 압수해 수사 중이며 곧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울산= 박은경 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