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경남은행, 위기가구 생활안정지원금 5000만원 기탁

BNK경남은행, 위기가구 생활안정지원금 5000만원 기탁

입력
2023.12.06 16:11
구독

한국토지주택공사와 금융권, 주거복지재단에 총 4억5000만 원 전달

BNK경남은행과 한국토지주택공사 등은 6일 주거복지재단에 위기가구 생활안정 지원사업 기부금 4억5,000만 원을 전달했다. BNK경남은행 제공


BNK경남은행은 6일 (재)주거복지재단에 '2023년 위기가구 생활안정지원을 위한 기부금' 5,000만 원을 기탁했다.

한국토지주택공사 본사에서 열린 기부금 전달식에는 이일환 BNK경남은행 상무, 고병욱 한국토지주택공사 본부장, 장경수 (재)주거복지재단 대표이사, 우리·하나은행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BNK경남은행은 실직자, 독거노인, 한부모가정 등 취약계층과 세대원의 사망, 질병, 장애 등으로 소득 활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퇴거위기가구를 위해 5,000만 원을 전달했다.

BNK경남은행을 포함해 한국토지주택공사, 우리은행, 하나은행이 함께 마련한 기부금은 모두 4억5,000만 원이다.

이일환 BNK경남은행 상무는 "기부금 기탁을 통해 취약계층과 퇴거위기가구들이 따뜻한 겨울을 잘 보냈으면 한다. 앞으로도 BNK경남은행은 어려울 때 함께하는 따뜻한 은행이 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이동렬 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